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우리성민교회는 대한예수교 장로회(고신) 경기중부노회 시흥시찰에 소속한 교회입니다.

신.구약 성경이 하나님의 말씀이며 신앙과 생활의 정확 무오한 유일의 법칙임을 믿고 그대로 가르치며 또한 장로교 원본 신조인 웨스트민스터 신도 개요서의 교리대로 신앙을 가르치고 지키게 하며 신앙과 생활을 순결케 할 그리스도인 양성을 교육 이념으로 합니다. 교회의 신앙노선은 진보와 자유주의를 배격하고 근본주의와 구별된 개혁주의를 지향합니다.
따라서 우리성민교회의 가장 중요한 핵심 사역이 말씀 선포라 믿고, 이에 가장 큰 비중을 둡니다. 전도나 선교, 교회성장은 말씀선포 이후의 일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하는 일이야말로 교회의 최우선적 사명이요, 교회를 교회 되게 하는 존재이유이기 때문입니다. 말씀선포를 통해 교회가 세워지고, 말씀선포에 의해 하나님의 백성들인 교인들이 양육되며, 말씀선포를 계속 수행하는 것이 교회가 계속해서 감당해야 할 사명인 것입니다. 우리성민교회는 이처럼 말씀이 풍성한 교회, 말씀이 살아 역사 하는 교회, 말씀의 교회를 지향합니다.

  • 교회소개사진1
  • 교회소개사진2
  • 교회소개사진3

    교회소개사진4

  • 교회소개사진5
  • 교회소개사진6
  • 교회소개사진7
  • 교회소개사진8
  • 교회소개사진9
  • 교회소개사진10
  • 교회소개사진11
  • 교회소개사진12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세워진 우리성민교회

우리성민교회의 성민은 거룩한 백성(聖民)이라는 의미로 이는 히브리어로 여수룬이라고도 합니다.

여수룬은 우리 성민의 또 다른 이름으로 여수룬의 의미는 ‘온전하고 의로운 자’, ‘올바른 자’ 무엇보다 ‘하나님의 지극한 사랑을 받는 자’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이는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 속에 있는 우리성민의 성도, 그리고 하나님의 은혜로 회복되고 구속받은 이상적인 교회를 가리키는 영적이고 도덕적이며 또한 영광스럽고 시(詩)적인 명칭입니다(신 33:5, 26; 사 44:2).

가정을 중심으로 하는 신앙교육

우리성민교회는 각 성도들을 그리스도의 장성한 분량에까지 자라도록 하기 위해, 주일학교 각 부서(유치부, 유년부, 소년부, 중등부, 고등부, 청장년부)로 흩어져서 교리문답과 성경을 공부합니다. 무엇보다도 이 일이 교회 안에서 이뤄지는 하나의 행사로 그치지 않고 교회의 가르침이 각 가정과 삶의 현장에 구체적으로 실행되도록 부모들이 가정예배나 대화의 시간을 빌어 자녀들에게 전달되도록 힘쓰고 있습니다. 이같은 일은 개혁된 교회로 돌아가려는 우리성민교회의 이와 같은 몸부림은 경건의 모양은 있으나 경건의 능력은 부인하는 이 세대에 참된 교회상을 드러낼 것입니다.

온 교인이 함께 드리는 전통적인 공예배

우리성민교회는 신앙고백을 생략하거나 설교시간은 줄이면서도 다른 시간을 많이 갖는 현대화된 예배 형태를 지양하고 전통적인 장로교회 예배 순서를 따르고 있습니다. 주일 낮예배는 오전 11시, 밤예배는 오후 7시에 드립니다. 다른 교회들처럼 주일 오후예배를 고려해 본 적도 있지만, 예배에 대한 집중도나 바른 주일성수의 측면에서 밤예배가 좋다고 생각했기에, 우리성민교회는 개척초기부터 지금까지 주일 밤예배를 고집하고 있습니다. 한국교회 전통에 따라 매주 수요예배와 금요기도회로 모이고 특별히 기도의 중요성을 강조하시는 주님의 말씀대로 하루에 3번 공적인 기도회가 있습니다. 우리성민교회는 교인들이 각자의 삶의 자리에서 신자다운 삶을 살도록 돕기 위해 공예배와 성경공부 및 교제 시간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지키고 있습니다.

올바른 개혁교회를 세우기 위한 끊임없는 정진

우리성민교회가 올바른 개혁교회를 세우기 위해 노력한 결과, 작지만 숫적 부흥과 영적인 성숙을 이루어 올 수 있었던 것은 이 땅에 바른 교회를 세워보려는 작은 몸부림을 하나님께서 불쌍히 여기셨기 때문이라고 믿습니다. 우리성민교회가 하나님의 뜻에 합당한 것들을 지향하고 그것들을 조금씩 이루어가고 있다면, 그것은 온전히 하나님의 은혜일뿐입니다. 허물이 많은 교회요, 부족한 신자들이지만 마지막 날 주께서 흠도 티도 없는 모습으로 세우시리라는 믿음으로 지금까지 달려오지 않았다면, 지금의 우리성민교회는 존재할 수 없었을 것입니다. 우리성민교회는 앞으로도 이 땅에 바른 개혁교회를 세우는 일에 혼신의 힘을 다할 것입니다.

오직 하나님께만 영광을(Soli Deo Gloria)!